건강한 재료에 웰빙 김밥으로 유명한 대구 중구 올곧은 한일김밥에 들려서 

포장을 했습니다. 


위치는 대구사람들에게 유명한 약전 골목안입니다.


메뉴는 올곧은 김밥, 소고기 김밥, 크림 치즈 김밥 이렇게 3가지 입니다. 



LG Electronics | LG-F240K | 1/36sec | F/2.4 | 0.00 EV | 3.9mm | ISO-100 | Off Compulsory


김밥 포장지가 너무 멋스럽네요.



LG Electronics | LG-F240K | 1/40sec | F/2.4 | 0.00 EV | 3.9mm | ISO-100 | Off Compulsory


줄세워 놓고 한컷



LG Electronics | LG-F240K | 1/20sec | F/2.4 | 0.00 EV | 3.9mm | ISO-100 | Off Compulsory

위에서 부터 올곧은 김밥, 크림 치즈 김밥, 소고기 김밥 입니다. 



LG Electronics | LG-F240K | 1/20sec | F/2.4 | 0.00 EV | 3.9mm | ISO-400 | Off Compulsory

소고기 김밥의 디테일 컷!


안에 들어있는 야채들이 신선하네요. 



LG Electronics | LG-F240K | 1/20sec | F/2.4 | 0.00 EV | 3.9mm | ISO-250 | Off Compulsory


크림 치즈  김밥의 디테일컷!

안에 크림 치즈가 단무지 크기로 박혀있습니다. 






LG Electronics | LG-F240K | 1/20sec | F/2.4 | 0.00 EV | 3.9mm | ISO-200 | Off Compulsory

기본 김밥인 올곧은 김밥 입니다. 


전체적으로 웰빙식을 지향하는지라 야채들이 신선합니다. 

김밥을 먹고 있지만 샐러드를 같이 먹고 있는 듯한 느낌?


전형적인 김밥맛을 좋아하시는 분들에겐 약간 이질감이 있을수 잇습니다. 

김밥이라기 보단 샐러드에 가까운 맛을 내고 끝맛이 깔끔하네요 ^^





  1. G.J. 제이 2015.05.07 00:15 신고

    김밥들이 정갈하게 들어있는 느낌. 올곧아보이네요.



요즘 시대에 새로운 맛집 키워드가 생겼습니다. 



바로 "오빠랑" 입니다. 


못믿으시겠다구요?? 보여드리겠습니다.


제가 사는 수성구의 맛집을 검색해 보겠습니다.



검색어는 "수성구 오빠랑" 입니다.








봤죠? 첫글 빼곤 다 맛집이 나옵니다. 



ㅋㅋㅋㅋㅋ 이방법을 이용하시면 좀더 젊은 감각의 맛집을 검색하실수 있습니다. 



한번 해보세요 ^ㅡ^








10월 31일 결혼 기념일에는 어김없이 전국 신혼여행의 출발지였던 거제도로 향합니다. 

거제도 바람의 언덕에 들려 항상 같은 곳에서 사진을 찍는것이 행사가 되었습니다. 나중에 와이프님과 10년 20년후 결혼생활을 되돌아 보며 세월이 흐르는 모습이 담긴 같은 장소의 사진을 멋지게 액자로 만들어 줄 예정입니다. 


이번에도 어김없이 결혼 2주년째 10월31일이 돌아왔습니다. 

이번 코스는 통영 - 거제도 - ? 의 코스 입니다. 통영에서 거제까지의 큰 틀은 정했지만 그다음은 그때가서 생각 하기로 합니다. 그렇게 우리는 또 우리만의 스타일대로 스마트폰과 노트북하나 들고 통영으로 향합니다. 


일단 통영으로 향하며 들린 고속도로 휴게소에서 일정을 생각해 봅니다. 항상 그렇게 해왔으니까요. 


이번엔 겨울의 별미 굴 맛집을 찾아 보기로 했습니다. 통영에서 굴이 유명한 점심을 먹을 만한집 검색!! 

SAMSUNG | NX10 | Aperture priority | Spot | 1/1250sec | F/2.0 | 0.00 EV | 30.0mm | ISO-100 | Flash did not fire


냅 이번에 당첨된 맛집은 통영 대풍관입니다. 간판밑 현수막에는 1박 2일에도 소개되었다고 적혀있네요. 

1박 2일 통영편은 보지를 못해서 실제로 소개되었는지는 모르겠습니다. 


들어서 보니 손님들로 북적 북적 합니다. 중앙에 일렬로 기본 반찬이 셋팅 되어 있는데 단체손님들이 예약해둔 자리라고 하네요. 


그리도 운이 좋았던지 딱 한테이블 빈곳이 있어서 기다리지 않고 자리에 앉을수 있었습니다. 


SAMSUNG | NX10 | Aperture priority | Spot | 1/80sec | F/2.0 | 0.00 EV | 30.0mm | ISO-200 | Flash did not fire


다들 굴요리 코스를 많이들 시킵니다. 

코스 요리의 장점이 조금씩이나마 종류 별로 굴요리를 맛볼수 있어서 좋습니다. 저희는 B 코스를 주문했습니다. 


밑반찬들이 정갈하게 나오기 시작합니다. 



SAMSUNG | NX10 | Aperture priority | Spot | 1/100sec | F/2.0 | 0.00 EV | 30.0mm | ISO-160 | Flash did not fire


밑반찬의 가지수도 모자라지 않습니다. 


SAMSUNG | NX10 | Aperture priority | Spot | 1/50sec | F/2.0 | 0.00 EV | 30.0mm | ISO-320 | Flash did not fire


첫번째 굴 요리로 굴무침이 나왔습니다. 가장 배가고플때 나와서인지 굴무침이 가장 맛있었던것 같습니다.

사진만 봐도 군침이 돌지 않습니까? 


굴무침은 그 식당의 양념맛이 어느정도인지 가늠해 볼수 있는 요리가 아닐까 합니다. 초고추장과 아삭한 야채가 싱싱한 굴과 만나 환상적인 맛을 냅니다. 


SAMSUNG | NX10 | Aperture priority | Spot | 1/80sec | F/2.0 | 0.00 EV | 30.0mm | ISO-200 | Flash did not fire


굴전입니다. 너무 식지는 않았지만 손님들이 많아 전을 붙여놓고 조금씩 내오는게 아닌가 생각이 들었습니다. 

맛이 나쁘진 않았지만 약간은 눅눅한 느낌이 듭니다. 


SAMSUNG | NX10 | Aperture priority | Spot | 1/50sec | F/2.0 | 0.00 EV | 30.0mm | ISO-320 | Flash did not fire


굴 전골입니다. 

보는것과 같이 재료들이 담긴채 그대로 나옵니다. 가스렌지의 불을 켜놓고 육수를 끼얹져 가며 끓기를 기다립니다. 사진에는 보이지 않지만 아래쪽에 소고기가 깔려 있습니다. 흡사 사브 사브 집에서 먹던 소고기와 비슷합니다. 맛은 불고기 뚝배기와 비슷한 맛이지만 거기에 싱싱한 굴이 더해진 맛입니다. 


SAMSUNG | NX10 | Aperture priority | Spot | 1/50sec | F/2.0 | 0.00 EV | 30.0mm | ISO-400 | Flash did not fire


굴탕수입니다. 

아이들이 좋아할만한 바로 그맛입니다. 역시나 제 입맛에도 딱맞네요. 굴을 넣은 탕수지만 전혀 비리거나 물컹하지 않습니다. 


SAMSUNG | NX10 | Aperture priority | Spot | 1/50sec | F/2.0 | 0.00 EV | 30.0mm | ISO-200 | Flash did not fire


된장찌게는 역시나 바닷가 마을 답게 통큰 해산물들이 많이 들어 있습니다. 


SAMSUNG | NX10 | Aperture priority | Spot | 1/50sec | F/2.0 | 0.00 EV | 30.0mm | ISO-250 | Flash did not fire


익기를 기다렸던 전골입니다. 



SAMSUNG | NX10 | Aperture priority | Spot | 1/25sec | F/2.0 | 0.00 EV | 30.0mm | ISO-800 | Flash did not fire


마지막으로 굴밥이 나옵니다. 

코스 요리는 따로 공기밥이 나오지 않고 위와같은 굴밥이 나옵니다. 된장 두수푼에 슥슥 비벼 먹으면 환상적입니다. 


대풍관은 전체적으로 음식이 깔끔하게 나왔으며, 음식솜씨가 괜찮은 집이라는 느낌이 들었습니다. 밑반찬들도 다 간이 잘되어 있고 맛이 있었거든요.


그리고 장사 잘되는 여느 맛집과 다르게 사장님이 친절했습니다. 가급적이면 전화로 예약후 들려야 할것 같습니다. 저희 이후로 오신 분들은 자리가 없어서 한참을 기다려야 식사를 할수 있었거든요. 


겨울철 굴맛집을 찾으신다면 굴의 계절 통영으로 떠나보시는것도 괜찮을것 같네요.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경상남도 통영시 정량동 | 대풍관
도움말 Daum 지도
  1. 밤송이  2013.02.22 15:43 신고

    여기 진짜 맛있죠 ! 저도 제작년 통영여행갔을때 방문했었는데 엄청 맛있게 먹었던 기억이나네요 사진보니깐 또 먹고싶어지네요 바지락무침이랑, 굴전이랑 멍게비빔밥도 정말 맛있었는데.. 잘보고 갑니당 !

    • 적샷굿샷 2013.02.22 17:31 신고

      네 저도 좋은 기억으로 남아 있습니다.
      겨울에 굴이 그리워 질땐 또한번 들려야 겠어요 ^^


주말을 앞둔 불금!! 금요일 저녁 마눌님과 같이 드라이브를 떠났습니다. 대구에서 가장 유명하면서도 무난한 드라이브 코스 팔공산입니다. 

오늘은 파계사 쪽으로 핸들을 돌립니다.


그렇게 찾아간 곳은 조용하고 깔끔한 레스토랑 사라(SARAH) 입니다. 


SAMSUNG | SHV-E210S | Aperture priority | Center-weighted average | 1/15sec | F/2.6 | 0.00 EV | 3.7mm | ISO-800 | Flash did not fire


뿌옇게 흐려진 렌즈를 손으로 문질러 닦으니 빛번짐이 예술입니다. 

대신에 간판의 글씨를 잃었네요 ㅋㅋㅋ


안으로 들어가니 저희 외엔 1테이블 사람이 있었습니다. 

조용하게 분위기를 즐기기엔 너무 좋은 장소 입니다. 


10시경에 안으로 들어섰는데, 12시 까지 영업 한다고 하니 넉넉하고 조용하게 시간과 운치를 즐길수 있었습니다.



SAMSUNG | SHV-E210S | Aperture priority | Center-weighted average | 1/15sec | F/2.6 | 0.00 EV | 3.7mm | ISO-250 | Flash did not fire


샐러드가 먼저 나왔습니다. 

와이프님이 좋아하는 블랙올리브가 올라가 있네요. 

상큼한 맛이 괜찮습니다.



SAMSUNG | SHV-E210S | Aperture priority | Center-weighted average | 1/15sec | F/2.6 | 0.00 EV | 3.7mm | ISO-200 | Flash did not fire


피클의 맛도 일품이네요.




SAMSUNG | SHV-E210S | Aperture priority | Center-weighted average | 1/15sec | F/2.6 | 0.00 EV | 3.7mm | ISO-250 | Flash did not fire


토마토 베이컨 파스타 입니다. 

파스타 면이 퍼지지 않고 쫀듯한 식감입니다. 


전 그래도 약간은 퍼진듯한 면이 더 좋은것 같네요.




SAMSUNG | SHV-E210S | Aperture priority | Center-weighted average | 1/15sec | F/2.6 | 0.00 EV | 3.7mm | ISO-500 | Flash did not fire


해물 떡볶이입니다. 

전에 와이프님이 왔을때는 매콤한맛이 너무 좋았다고 해서 이번에 다시 시켰는데. 그냥 맵지 않은 떡볶이 맛입니다. 그사이 떡볶이 맛이 많이 변했다고 와이프님이 실망하네요.


달달한 떡볶이를 좋아하는 저에겐 괜찮은 맛이였습니다.


SAMSUNG | SHV-E210S | Aperture priority | Center-weighted average | 1/15sec | F/2.6 | 0.00 EV | 3.7mm | ISO-200 | Flash did not fire


와이프님이 시킨 베이컨 리조뜨 입니다. 

개인적으로 맛이 제일 좋았습니다. 역시전 볶음밥 매니아인가 봅니다.


다음에 들리게 되면 리조뜨 종류를 도전해 봐야겠네요. 


대체적으로 음식의 맛이 무난합니다. 


조용하고 운치있는 분위기를 즐기실 분들에겐 추천합니다.




처형과 와이프와의 저녁약속. 간단하게 처형네 동네에서 하기로 했습니다. 

서구 내당동 홈플과 두류네거리 사이에 있는 손복자 할매 낙지 입니다. 


지금은 많이 확장 되어 옆에 가게까지 확장 되었습니다. 통로에 들어서면 양옆으로 식당이 있는데요. 둘다 같은집이니 안심하시고 들어가시면 됩니다. 


SAMSUNG | SHV-E210S | Aperture priority | Center-weighted average | 1/40sec | F/2.6 | 0.00 EV | 3.7mm | ISO-100 | Flash did not fire


건물 뒷편으로 넓은 주차장이 있습니다. 차를 가지고 가도 부담이 없을듯 하네요. 앞쪽으로 오시는 분들은 꼭 주차장 입구 표지판을 확인하세요. 주차장 입고 표지판을 따라가면 건물을 통과해서 뒷편 주차장으로 갈수 있습니다. 차를 가지고 뒷쪽 골목으로 돌아가시는 분은 좀 골목이 후미지니 잘 찾으셔야 합니다.


SAMSUNG | SHV-E210S | Aperture priority | Center-weighted average | 1/30sec | F/2.6 | 0.00 EV | 3.7mm | ISO-100 | Flash did not fire


메뉴표 입니다. 

산낙지 볶음 3인분을 시켰습니다.


SAMSUNG | SHV-E210S | Aperture priority | Center-weighted average | 1/30sec | F/2.6 | 0.00 EV | 3.7mm | ISO-125 | Flash did not fire


기본 반찬입니다. 


SAMSUNG | SHV-E210S | Aperture priority | Center-weighted average | 1/30sec | F/2.6 | 0.00 EV | 3.7mm | ISO-125 | Flash did not fire


기본 반찬이 깔끔하고 적당하게 나옵니다.


SAMSUNG | SHV-E210S | Aperture priority | Center-weighted average | 1/24sec | F/2.6 | 0.00 EV | 3.7mm | ISO-125 | Flash did not fire


낙지가 나오길 기다립니다.


SAMSUNG | SHV-E210S | Aperture priority | Center-weighted average | 1/30sec | F/2.6 | 0.00 EV | 3.7mm | ISO-125 | Flash did not fire


산낙지 전골이 나왔습니다. 살아서 꿈틀대고 있습니다. 




살아있네~~~ 촤하~


SAMSUNG | SHV-E210S | Aperture priority | Center-weighted average | 1/24sec | F/2.6 | 0.00 EV | 3.7mm | ISO-125 | Flash did not fire


기다리면 이모님이 오셔서 잘게 잘게 가위로 잘라줍니다. 근데 어~ ... 왜 하얗지? 전에 먹었을땐 매웠던것 같은데 하는중 이모님이 한번 뒤집어 주시니 아래에 양념이 깔려 있군요. ㅋㄷ


SAMSUNG | SHV-E210S | Aperture priority | Center-weighted average | 1/20sec | F/2.6 | 0.00 EV | 3.7mm | ISO-125 | Flash did not fire


알맞게 조려졌습니다. 낙지를 우선으로 먹고 새우를 나중에 먹으라고 이모님이 말씀해 주시네요.


SAMSUNG | SHV-E210S | Aperture priority | Center-weighted average | 1/17sec | F/2.6 | 0.00 EV | 3.7mm | ISO-125 | Flash did not fire


산낙지 볶음을 먹고나서 볶음밥이 빠지면 안되죠 깔끔하게 볶음밥으로 마무리 합니다. 







벌써 시애틀 출장을 다녀온지도 1년 반이 지났네요. 


오늘은 시애틀 출장중에 들렸던 랍스터 전문점에 대한 이야기입니다. 시애틀은 우리의 부산과 같은 항구 도시 입니다. 시애틀 시내에 오르막이 많은것도 우리 부산과 비슷한 점이라고 할수있겠네요. 


이런 시애틀까지와서 랍스터 요리 한번 먹어보지 못하는건 예의가 아니라는 판단하에 시애틀 근처 랍스터 전문점을 열심히 검색합니다. '-' ;;;


그런데 시애틀 시내 근처엔 유명한 집이 없어요. 


시애틀 공항 근처 타코마 옆동네에 레드랍스터가 하나 눈에 들어옵니다. 


머 어짜피 회사에서 렌트카도 제공해 주겠다 냅따 달립니다. 랍스터를 위해서요. 


samsung | SHW-M250L | Aperture priority | Center-weighted average | 1/17sec | F/2.6 | 0.00 EV | 4.0mm | ISO-250 | Off Compulsory


그렇게 열심히 달려서 도착했습니다. 벌써 어둑 어둑 해지네요. 저녁시간때라 기다리는 사람이 많습니다. 먼길을 달려왔기에 돌아갈수도 없고 우리도 기다리기로 합니다. 


그렇게 1시간여를 기다린후 저희 차례가 되어 안으로 들어갑니다.

바로 입구에 수족관에는 랍스터들이 헤염치고 있습니다.


samsung | SHW-M250L | Aperture priority | Center-weighted average | 1/17sec | F/2.6 | 0.00 EV | 4.0mm | ISO-250 | Off Compulsory


저희 일행은 4명이였는데요. 4명이서 메뉴 하나씩 시켰습니다. 

조개의 관자와 작은 랍스터 꼬리가 어우러진 요리입니다. 메뉴표에 랍스터 테일이라는 것을 보고 얼추 요리의 모양을 상상할수 있었습니다.


조개의 관자가 어마어마하게 큽니다. 맛이 나쁘지가 않네요.




samsung | SHW-M250L | Aperture priority | Center-weighted average | 1/17sec | F/2.6 | 0.00 EV | 4.0mm | ISO-160 | Off Compulsory


깐새우가 곁들여진 크림파스타 입니다. 한국에서 먹던 파스타와 달리 태국의 파타야면같은 넓은 면이 사용됩니다.


그냥 새우크림 파스타 정도의 맛이라고 생각하시면 될것같습니다.


samsung | SHW-M250L | Aperture priority | Center-weighted average | 1/17sec | F/2.6 | 0.00 EV | 4.0mm | ISO-250 | Off Compulsory


3가지 종류의 새우와 파스타 그리고 태국쌀이 어울어진 요리네요. 


역시 언제 먹어도 태국의 날리는 쌀은 적응이 잘 되지 않습니다. 


samsung | SHW-M250L | Aperture priority | Center-weighted average | 1/17sec | F/2.6 | 0.00 EV | 4.0mm | ISO-400 | Off Compulsory


그리고 오늘의 메인요리 랍스터 입니다. 

메뉴표엔 랍스터 = 시세 라고 표기되어 있습니다. 


이거 가격을 가늠할수가 없어서 비싸면 어떻게 하지라는 생각들이 머뭇머뭇하게 만들지면 여기까지와서 랍스터를 못먹고 가는건 너무 아깝다는 생각에 시켰습니다. 


이곳의 메인 요리답게 잘생긴 아저씨가 랍스터 요리를 가져와 수술 장갑을 끼더니 위와같이 먹기좋게 꼼꼼히 까주고 갔습니다. 그냥 랍스터만 나왔다면 꽤나 오랜시간 랍스터 껍질 까는데 시간을 허비했을것 같습니다. 


랍스터는 몸통, 집게발, 꼬리 부분의 맛이 다 다른데요. 확실히 집게발이 맛있습니다. 꼬리쪽은 약간 질긴듯한 쫄깃한 맛입니다. 몸통은 게맛과 똑같네요.



시애틀에 출장을 가시는 분들이라면 한번쯤 도전해 보세요. 




Red Lobster
2006 South 320th Street
Federal Way, WA 98003, United States
(253) 941-6162

주소 입니다. 



스트릿뷰입니다. 


찾아가시기 어렵지 않을거예요.




  1. 몰라용 2013.02.04 09:31

    부르즈아의 상징인 랍스타~!~!~ 오옷~ ㅋ 잘보고 갑니다~!~!~!~!~!

    • 적샷굿샷 2013.02.05 00:12 신고

      출장기간중에 추석이 끼어 있어서 추석회식 법인카드 버프 받았지요 ^^

집근처가 들안길 먹자 골목이라 들안길 맛집들을 자주 이용하는데요. 상대적으로 가격이 비싼감이 있지만 주차하기 편리하고 대체적으로 음식점들이 깔끔한 편이라 비싸도 이용하게 되는것 같습니다. 


와이프님과 집근처 횟집을 자주 이용하다가 이번엔 좀 괜찮은 횟집이 없나 하고 찾던중 발견하게된 횟집입니다.

자연산 잡어회 전문점입니다. 근데 왜 이름을 산꼼장어 파티라 하는지 모르겠네요? 가보시면 아시겠지만 꼼장어는 팔지 않습니다 ^^


SAMSUNG | SHV-E210S | Aperture priority | Center-weighted average | 1/70sec | F/2.6 | 0.00 EV | 3.7mm | ISO-80 | Flash did not fire


들안길에서 골목으로 약간 들어가는 곳에 위치하고 있습니다. 그래서 주소지도 들안길인 두산동이 아니라 상동으로 표시됩니다. 그때문인지 여느 들안길 맛집처럼 넉넉한 주차공간이 하나도 없습니다. 가게앞 길에 주차를 해야 합니다. 


SAMSUNG | SHV-E210S | Aperture priority | Center-weighted average | 1/30sec | F/2.6 | 0.00 EV | 3.7mm | ISO-125 | Flash did not fire


제일 중요한건 가격표겠지요? 메뉴는 달랑 3개가 끝입니다. 1인당 기준으로 하구요. 자연산 잡어(2만5천원), 고급 잡어(3만5천원), 스페셜(5만원) 메뉴로 나뉩니다. 물어보니 메뉴마다 나오는 잡어의 종류가 조금씩 다르다고 하더라구요. 부요리도 조금씩 다르구요. 저희는 와이프님이 다이어트중이시라 간단하게 자연산 잡어 1인 2만 5천원 메뉴를 주문했습니다. 


SAMSUNG | SHV-E210S | Aperture priority | Center-weighted average | 1/20sec | F/2.6 | 0.00 EV | 3.7mm | ISO-125 | Flash did not fire


기본 부요리 상차림입니다. 하얀고 이쁜 접시에 깻잎 반조각을 깔고 정갈하게 음식이 나옵니다. 이 모습을 보고 와이프님이 깔끔하게 나와서 좋다고 하시네요. 남자들이야 뭐 어떻게 나오든 신경쓰는분들이 적겠지만. 연인과의 데이트 혹은 와이프님과 외식때는 이런 세세한 부분도 신경써 주는 음식점을 이용하는게 좋겠죠?


SAMSUNG | SHV-E210S | Aperture priority | Center-weighted average | 1/17sec | F/2.6 | 0.00 EV | 3.7mm | ISO-125 | Flash did not fire


기본 부요리로 나오는 비단 멍게입니다. 다른말로는 붉은 멍게라고도 불리지요. 일반 멍게와는 달리 표면이 부단처럼 매끄러워 그렇게 불립니다. 그리고 껍질도 되게 부드럽습니다. 일반멍게의 맛과 비슷하면서도 훨씬 부드러운 맛을 냅니다. 


SAMSUNG | SHV-E210S | Aperture priority | Center-weighted average | 1/20sec | F/2.6 | 0.00 EV | 3.7mm | ISO-125 | Flash did not fire


생선의 머리 고기 같습니다. 생선의 살과 투명한 흰색으로 보이는 부분이 물렁뼈입니다. 부드럽게 씹히는 살과 오도독 하게 씹히는 물렁뼈가 꽤나 괜찮은 맛을 냅니다. 흡사 돼지머리 고기를 먹는 느낌입니다. 


SAMSUNG | SHV-E210S | Aperture priority | Center-weighted average | 1/17sec | F/2.6 | 0.00 EV | 3.7mm | ISO-125 | Flash did not fire


역시나 빼놓으면 섭한 개불이 나왔습니다. 남자에게 그렇게 좋다는데 어떻게 표현할 방법이 없.. 응? ㅋㅋㅋ 멍게와 같이 대표적인 해산물이지요. 쫄깃한 식감이 너무 좋습니다.


SAMSUNG | SHV-E210S | Aperture priority | Center-weighted average | 1/15sec | F/2.6 | 0.00 EV | 3.7mm | ISO-160 | Flash did not fire


부요리의 대표주자 고둥입니다. 본 요리가 나오기전에 이거 빼먹는 재미가 쏠쏠하지요. 열심히 빼먹다 보니.. 이중에 불쌍한 녀석이 있었습니다. ㅠ.ㅠ 그녀석에게 측은한 마음이 들었습니다.


SAMSUNG | SHV-E210S | Aperture priority | Center-weighted average | 1/15sec | F/2.6 | 0.00 EV | 3.7mm | ISO-125 | Flash did not fire


문어와 쭈꾸미? 로 추청되는 녀석입니다. 문어의 숙회는 역시나 언제 먹어도 맛있습니다. 쭈꾸미로 추정되는 녀석도 안에 먹물이 꽉차있습니다. 부요리 먹다 보니 어느새 배가 불러옵니다. 


큰일이군요! ㅋ


SAMSUNG | SHV-E210S | Aperture priority | Center-weighted average | 1/15sec | F/2.6 | 0.00 EV | 3.7mm | ISO-160 | Flash did not fire


아까 고둥 이야기를 할때 언급한 불쌍한 녀석입니다. ㅠ.ㅠ 


그저 고둥의 껍질을 내집삼아 뒤집어 쓰고 살았을 뿐인데 억울하게 고둥과 한패로 여겨져 잡혀온 것이지요. 근데 이렇게 뜨거운물에 삶아지기 까지 했으니 얼마나 억울하겠습니까? 


와이프님께 불쌍한 녀석이라고 보여주니 저리 치우라고 타박을 줍니다. '-' ;;;; 저만 불쌍하게 여기는 건가요?


SAMSUNG | SHV-E210S | Aperture priority | Center-weighted average | 1/15sec | F/2.6 | 0.00 EV | 3.7mm | ISO-320 | Flash did not fire


생선살이 들어간 미역국입니다. 미역국에 생선, 조개, 홍합, 명태살 등을 넣는건 부산이나 마산등 바닷가 지역인데요. 대체적으로 시원한 맛을 냅니다. 하지만 역시나 합천 촌놈인 저에게는 미역국 하면 쇠고기 미역국입니다. 


응답하라 1997을 재밌게 보던중 성동일 아저씨가 이런 멘트를 합니다. 

제발좀!!! 미역국에 생선좀 넣지 말라고잉~ 미역국 하면 쇠고기지 ~~ 


SAMSUNG | SHV-E210S | Aperture priority | Center-weighted average | 1/15sec | F/2.6 | 0.00 EV | 3.7mm | ISO-125 | Flash did not fire


생선살 튀김입니다. 전 명절에 주로 하는 생선살 튀김류는 별로 좋아 하지 않습니다. 생선이 너무 다이어트를 심하게 했다는 생각도 하면서 말이죠. 


근데 이녀석은 다릅니다. 생선살이 두툼하고 막 바로 튀겨와서 따끈따끈합니다. 와이프님도 물고기 요리를 별로 즐기지 않지만 이것만큼은 맛이 최고라고 하네요. 


SAMSUNG | SHV-E210S | Aperture priority | Center-weighted average | 1/20sec | F/2.6 | 0.00 EV | 3.7mm | ISO-125 | Flash did not fire


오늘의 주요리!!! 자연산 잡어회가 나왔습니다. 잡어라고 하여 싼물고기들을 상상하시는 분들이 있을지 모르겠지만. 자연산 전문점에서 주로 잡어라는 말을 자주 씁니다. 자연산 전문점에선 그날 그날 어떤 자연산 고기들이 들어올지 모르기 때문에 그날 그날 회메뉴가 바뀝니다. 이 횟감들의 모듬을 주로 잡어라고 칭합니다. 


언제든지 상황에 맛게 횟감이 변할수 있다는 이야기지요. 


산꼼파만의 마스코트이자 아이디어 상품입니다. 바로 횟감에 이름표를 달아줍니다. 여태까지 모듬회 잡어회들을 먹어오면 일반인들은 무슨 고기인지도 모르고 먹습니다. 별로 궁금해 하지도 않구요. 근데 요렇게 이름표를 달아주니 내가 무슨 고기를 먹고 있는지 확실히 알게 됩니다. 


삼식이, 장치, 홍치 등 횟집에서 주로 쓰는 용어들도 있네요. 


스마트폰으로 삼식이가 먼지 홍치가 먼지 검색하는 재미도 있었습니다. 


SAMSUNG | SHV-E210S | Aperture priority | Center-weighted average | 1/15sec | F/2.6 | 0.00 EV | 3.7mm | ISO-160 | Flash did not fire


주요리 회가 나왔으니 방심하고 있는 저희에게 볼락 구이가 나옵니다. 


물어보니 작은놈은 볼락 큰놈은 조피볼락이라고 합니다. 국내 신혼여행을 돌때 1박 2일때 본 볼락 구이가 생각나 거제도 몽돌 해수욕장 해변의 어느 횟집에서 볼락 구이를 5만원이나 주고 먹었던 바가지의 기억이 있는데요. 


여긴 그냥 부요리로 줍니다 '-' ;;;;;;;;;;;; 그때의 쓰디쓴 기억이 되살아나게 하는 부요리네요. 

바로 구워 나오는 볼락의 맛은 환상적입니다.


SAMSUNG | SHV-E210S | Aperture priority | Center-weighted average | 1/15sec | F/2.6 | 0.00 EV | 3.7mm | ISO-125 | Flash did not fire


이집의 특징은 매운탕이 아닌 맑은 지리를 준다는 건데요. 회를 치고 나오는 서더리(생선의 뼈, 생선의 알)를 넣고 끓이는건 똑같지만 청량고추와 파 등으로 칼칼하게 끓여 낸다는게 매운탕과 다른점이지요. 


와이프님은 매운탕보단 이 맑은지리가 입맛에 맛다고 좋아 하네요. 오늘은 식사를 하기위해 찾았지만, 소주를 먹는 자리라면 이 맑은 지리만큼 좋은 안주가 또 있겠습니까? 



이렇게 1인 2만5천원의 자연산 잡어 코스가 마무리 됩니다. 


2인에 5만원이면 괜찮은 횟집 가격으로 생각됩니다. 거기다가 자연산 이잖아요?

들안길쪽 괜찮은 횟집을 찾으신다면 강력 추천해 드립니다. 












대구 두산동 순대 & 돼지 국밥 물레방아 식당입니다. 

일반 분식 순대가 아닌 수제 병천 순대를 사용하고 있어서 자주 이용합니다. 집근처 이기도 하구요.


SAMSUNG | SHV-E210S | Aperture priority | Center-weighted average | 1/20sec | F/2.6 | 0.00 EV | 3.7mm | ISO-125 | Flash did not fire

메뉴표 입니다. 국밥 이외에도 여러가지 메뉴들이 있습니다. 


와이프님은 다이어트 중이라, 간단하게 순대국밥 하나와 병천순대 소자를 시켰습니다. 


SAMSUNG | SHV-E210S | Aperture priority | Center-weighted average | 1/15sec | F/2.6 | 0.00 EV | 3.7mm | ISO-200 | Flash did not fire


병천 순대가 먼저 나왔습니다. 소자 이지만 둘이먹기엔 넉넉한 양입니다.


SAMSUNG | SHV-E210S | Aperture priority | Center-weighted average | 1/15sec | F/2.6 | 0.00 EV | 3.7mm | ISO-160 | Flash did not fire


밑반찬들도 정갈하고 맛이 있습니다. 그리고 국밥을 시키면 소면 사리가 기본으로 같이 나옵니다.


SAMSUNG | SHV-E210S | Aperture priority | Center-weighted average | 1/15sec | F/2.6 | 0.00 EV | 3.7mm | ISO-500 | Flash did not fire


수제 병천 순대 입니다. 이맛 한번보면 분식집에서 파는 인조비닐 순대는 못먹게 될겁니다.


SAMSUNG | SHV-E210S | Aperture priority | Center-weighted average | 1/15sec | F/2.6 | 0.00 EV | 3.7mm | ISO-200 | Flash did not fire


오늘의 메인! 순대 국밥이 나왔습니다.

순대국밥 안에도 넉넉하게 병천순대와 돼지고기가 들어가 있습니다. 


집근처이기도 하고 맛도 좋아서 종종 애용하고 있습니다. 







+ Recent posts